칼라카우아 에버뉴 다리, 내년 1월부터 보수 공사

평일 아침8시30부터
오후 3시30분까지 약 1년 간

알라와이 운하를 가로지르는 칼라카우아 에버뉴 다리가 내년 보수 공사에 들어간다.

1999년 이후 20여 년 만이다.

시 정부에 따르면, 평일 아침8시30부터 오후3시30분까지 약 1년 간 공사가 진행된다.

공사 담당 기업은 카이코 건설 그룹이며, 공사 비용은 260달러 선이다.

이번 공사는 시 정부의 기획으로 연방 자금 혹은 외부 기관의 자금 지원을 받지 않는다.

시 정부는 보수 기간 칼라카우아 에버뉴와 알라와이 대로에 교통 정체가 발생할 수 있다고 귀띔하며 대체 경로를 이용하도록 권고했다.

2017년 연간 일일 교통량 집계에 따르면, 1년 동안 약 4만2,420대의 차량이 칼라카우아 에버뉴 다리를 이용했다.